분 류 국민일보
악성 네티즌, 목회자에 ‘집요한 비방’ 심각

악성 네티즌, 목회자에 ‘집요한 비방’ 심각

입력 2012-10-24 21:07

악성 네티즌, 목회자에 ‘집요한 비방’ 심각 기사의 사진

“개○○나 멍게처럼 생긴 ○○먹사도, 어린 여조카를 어릴 적부터 농락해온 ○목사란 놈도 활동하지 아마?”(아이디 oki*****)  

인터넷 공간에서 목회자의 명예를 훼손하고 인격을 모독하는 범죄행위가 도를 넘었다. 목회자에 대한 집요한 허위사실과 험담 유포, 비방 행위인 ‘사이버 불링’을 차단하기 위해 대책 마련이 시급하다.

◇목회자 비방목적 ‘과로사 기념 동영상’까지 제작=안티 기독교 세력으로부터 집중 공격을 받는 목회자는 한국 교회에 인지도가 높은 목회자가 대부분이다. 문제는 ‘개독(기독교) 박멸’을 목표로 삼고 있는 악성 네티즌들이 ‘개한민국 개독년놈들’ ‘돈밖에 모르는 놈’ ‘개독 영업사원’ ‘일개 교회 개독 먹사 한 마리’ 등과 같은 심한 비방글을 달고 있다는 점이다.  

특히 모 목사의 경우 2003년 고인이 됐음에도 개인 이력과 사진을 적나라하게 공개하고 형제와 아들까지 표적으로 삼으면서 과도한 신상털기가 전개되고 있다. 목회자에 대한 심각한 인격모독은 “유영철과 조두순이 모태신앙이고 교회집사다”는 등 터무니없는 루머와 상승작용을 벌이며 한국 교회를 부정적 집단으로 낙인찍고 있다.  

한국교회언론회 이억주 대변인은 “목회자에 대한 악의적 공격은 특정 목회자에 국한되지 않고 전방위적으로 전개되는 양상이기에 절대 남의 일처럼 생각하면 안 된다”고 조언했다. 이 대변인은 “우려스러운 사실은 최근 신천지 교인으로 알려진 인사가 2008년부터 주요 목회자 비방 동영상과 모 목사의 ‘과로사(過勞死) 기념 동영상’을 만들어 유포시킨 사실이 포착됐다”고 설명했다.  

◇사이버 모욕죄 강화, 포털회사도 책임져야=피해를 본 해당 목회자들은 인터넷 포털 회사에 권리침해신고 후 해당 글에 대한 삭제, 임시접근 금지조치를 했다. 6000∼1만8000개의 글을 게시 중단해 놓은 상태인데 사이버 공간 특성상 피해가 워낙 광범위한 데다 삭제도 쉽지 않아 어려움을 겪고 있다.

밝은인터넷세상만들기 운동본부 대표 안희환 목사는 “한국 교회는 개혁만 되면 악성 네티즌이 없어질 것이라는 순진한 생각부터 버리고 법의 도움으로 의도적인 인격권 침해를 막아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비방글은 검색을 통해 언제라도 그 내용을 알 수 있기 때문에 일반 모욕죄보다 더욱 엄격하게 처벌하도록 입법화에 힘써야 한다. 피해자의 고통을 회피하는 포털 회사의 법적 책임도 대폭 강화시켜야 한다”고 주장했다.

현재 인터넷 공간의 모욕은 형법 제311조(1년 이하의 징역, 200만원 이하의 벌금)와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3년 이하의 징역, 2000만원 이하의 벌금)로 처벌된다. 모욕죄는 판례에 따르면 ‘도둑놈’ ‘죽일 놈’ ‘저 망할 년 저기 오네’와 같은 추상적 경멸을 했더라도 저촉된다.

◇ Key Word - 사이버 불링(Cyber bullying) 

사이버 범죄의 일종으로 인터넷상에서 특정인을 집요하게 괴롭히거나 집단적으로 따돌리는 행위를 말한다. 인터넷 게시판에 피해 상대에 대한 허위사실을 유포하거나 신상정보를 노출시킨다. 온라인상에 한번 올라온 욕설과 비방은 수많은 사람이 보고 퍼나르기 때문에 짧은 시간에 광범위하게 확산되며 완전 삭제가 어렵다.

백상현 기자 100sh@kmib.co.kr  
  0
3500
    N     분류     제목 작성일 조회
364 국민일보 [신천지 실체를 말한다 (2) 한국교회에 기생하는 집단] 신천지 교육자료.. 2015-09-23 1955
363 국민일보 [신천지 실체를 말한다 (1) 조건·시한부 종말론 집단] “신도 14만400.. 2015-09-23 1974
362 국민일보 구청장 ‘명예훼손’ 신천지 관계자 벌금 300만원 2015-09-23 1668
361 국민일보 12월 21일 지구 종말?… ‘종교 사기’에 현혹되지 마세요 2015-09-23 1898
360 국민일보 악성 네티즌, 목회자에 ‘집요한 비방’ 심각 2015-09-23 2805
359 국민일보 “신사도, 과도한 직통계시는 위험… 연합기관의 정치적 이단세탁 안돼.. 2015-09-23 1636
358 국민일보 신천지도 WCC 부산총회에?… 접촉시도에 교계 비상 2015-09-23 1832
357 국민일보 [확산되는 반기독교 문화를 막아라] (하) 반기독교 여론의 부작용 실태.. 2015-09-23 1564
356 국민일보 [확산되는 반기독교 문화를 막아라] (상) 악의적인 정보유통 2015-09-23 2281
355 국민일보 이단 포교 수법과 기독교계 대책… 사회봉사단체·성경신학원 등으로 위.. 2015-09-23 1598
354 국민일보 ‘이단’ 혹시, 이웃 교회는?… 피해 사례로 본 ‘이단’의 실체 & 이렇.. 2015-09-23 1648
353 국민일보 이단상담소협회 강동상담소장 신현욱 “성경 통독한 성도 노려… 교회와.. 2015-09-23 1971
352 국민일보 신천지 기관지 천지일보 종자연과 공동포럼 개최 했었다 2015-09-23 1951
351 국민일보 신천지대책기독교연대 기자회견 열어 실상 공개 2015-09-23 1370
350 국민일보 "선의의 피해자 더이상 있어선 안된다" 신천지 폐단 실태 보고 기자회견.. 2015-09-23 1983
349 국민일보 신천지 포교·피해 사례… 천지일보로 여론 호도·신도 잠입시켜 교회 .. 2015-09-23 1911
348 국민일보 신천지 탈퇴 신현욱 소장 “신천지 2012년 총선·대선서 정치세력화 경.. 2015-09-23 2094
347 국민일보 신천지 무슨 일 하길래...교계 반발 시위 2015-09-23 1798
346 국민일보 새학기 맞은 캠퍼스 이단 경계주의보… 동아리까지 만들어 등록 2015-09-23 1781
345 국민일보 신천지대책인천시범시민연대 “신천지 본부 부평 이전 반대” 2015-09-23 1533
344 국민일보 신천지 부평 이전 불허… 부평구청, 신축 요건 미비로 부결 결정 2015-09-23 1666
343 국민일보 고창곤 이단사이비대책위원장 기자회견 2015-09-23 1506
342 국민일보 '캠퍼스 3월은 이단 활개의 달' 새학기 맞은 캠퍼스 이단 경계령 2015-09-23 1392
341 국민일보 새 학기 캠퍼스 이단 경계령 2015-09-23 1443
340 국민일보 한국교회 사이비단 세미나 내달19일 개최 2015-09-23 1590
339 CBS 종합일간지 천지일보, 신천지 교주 이만희에 충성 다짐 ? 2015-09-14 2501
338 CBS "신천지는 반사회적 반인륜적 집단" 2015-09-14 2060
337 CBS 강원 기독교계 '신천지' 영적전쟁 선포 2015-09-14 1448
336 CBS 대법원, CBS '신천지 아웃' 보도 문제없다...신천지 측 상고 기각 2015-09-14 1775
335 CBS "신천지이단 물러가라"… 강원 교계 대규모 집회 2015-09-14 1955
1234567891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