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 류 기독교포털뉴스
코로나 19안고 벌인 신천지의 ‘감염테러’
확진 후에야 ‘신천지’ 밝혀... 온갖 곳 다니며 기행
코로나 19, 31번 확진자 이후 한국사회 감염테러한 신천지

미국을 비롯한 외신이 코로나19 대응 방식을 놓고 대한민국을 칭찬했던 때가 2020년 2월 18일이었다. 이틀 후 대한민국의 위상은 하루 아침에 추락하고 말았다. 그 변곡점은 신천지 다대오지파(이하 대구 신천지)의 31번 확진자가 나오면서부터였다.


네이버에서 ‘신천지+코로나’로 검색하면 31번 확진자가 나온 2월 18일부터 3월 15일까지 약 71,073건의 기사가 나온다. 기사들을 통해 신천지의 신도들의 한국사회를 향한 비상식적, 비정상적 기행은 계속돼 왔음을 알 수 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3월 5일 "(신천지) 교주부터 일부 신도까지 조직적 방역 방해는 방역 전선에 심각한 장애를 초래한다"며 "신천지 강제수사와 방역행정은 별개이고, 신천지 측의 허위자료 제출 등으로 방역 전선에 지장을 초래하는 지금은 강력하고 신속한 강제수사와 자료수집이 절실하다"고 주장한 이유다.

31번 확진자는 총 166명을 접촉한 것으로 나타났고 이 사람을 통해서 2020년 2월 19일 코로나19 양성으로 나타난 사람이 총 17명으로 늘어난다. 31번 확진자부터 행동이 기이했다. 대구 신천지 다대오지파 소속인 그녀는 2월 6일 교통사고를 당한 후, 10일 체온이 38.8도까지 오른다. 당연히 병원측은 코로나19 검사를 두 번이나 권하지만 본인이 거부하고 신천지 집회장소는 물론 대구 퀸벨호텔, 수성구보건소, 서울 강남의 C클럽 등을 다녔다. 31번 확진자가 거쳐간 동선의 건물은 모두 폐쇄조치됐음을 물론이다(한국일보 2020년 2월 18일자 참고, https://www.hankookilbo.com/News/Read/202002181654742890?did=NA&dtype=&dtypecode=&prnewsid=).


이렇게 신천지와 코로나19가 결합돼 한국사회를 강타하기 시작한 날, 한국최대 사이비 단체 신천지는 어떤 내부 지침을 내렸을까? 2월 19일, 인터넷 커뮤니티 등을 통해 알려진 신천지측 매뉴얼에 따르면 그들은 일일이 가족들에게 거짓말할 것을 지시한다. “'그날은 예배 안 갔다' 혹은 '난 다른 데서 예배드린다'라고 말하고 의심을 받을 경우 나와 S가 관계없음을 확실하게 표시하라"고 지침을 내린 것으로 알려져 빈축을 샀다(매일신문 2020년 2월 19일자 참고, https://news.imaeil.com/Society/2020021910345003660).

하루 뒤인 대구의 가톨릭 병원에서는 일반 환자가 아닌, 환자 치료 업무에 종사하는 간호사가 코로나19 확진판정을 받았다. 문제는 이 간호사가 그제야 자신이 신천지 교인임을 병원측에 시인했던 것. 이 간호사 하나 때문에 응급환자를 치료하고 중증환자를 치료해야 할 병원은 나흘간 응급실과 1개 병동을 폐쇄했다. 병원 업무를 일순간에 마비시킨 것이다(MBN 2020년 2월 20일자 기사 참고 https://www.mbn.co.kr/news/society/4064976).


역시 같은 병원에 입원하며 어머니에게 간 이식 수술을 한 여성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후 뒤늦게 자신이 신천지 교인이라고 밝혔다. 이로 인해 수술에 참여하거나 신천지교인과 같은 병동에서 근무한 의사 6명과 간호사 24명 등 38명이 곧바로 격리조치됐고, 수술실과 병동은 폐쇄됐다(이데일리 2020년 2월 23일자 기사 https://www.edaily.co.kr/news/read?newsId=01118486625673472&mediaCodeNo=257&OutLnkChk=Y).

코로나19로 지역 전체가 집단 패닉에 빠져 버린 대구, 발열·기침이 나서 사람들이 대구 서구보건소로 몰려갔다. 그런데 보건소가 이 중요한 시기에 폐쇄된 상태였다. 이유를 알아보니 황당했다. 대구 서구의 감염예방 업무를 총괄하는 A 팀장이 코로나19에 걸렸기 때문이었다. 그런데 A 팀장도 다름 아닌 신천지 다대오지파 교인이었다. A 팀장은 격리에 들어간 2월 21일에야 보건소에 전화해 자신이 신천지 교인이라는 것을 알렸다. A 팀장이 결국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보건소 직원과 파견 나온 의사와 간호사 등 50명이 즉시 격리돼 방역 업무가 사실상 마비됐다(YTN 2020년 2월 25일 https://www.ytn.co.kr/_ln/0115_202002250540476674).


교도소의 모습
교도소도 예외가 되지 않았다. 경북 청송군 경북북부 제2교도소 보안과 직원 B 씨( 27세)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는데 그는 대구 및 안동 신천지 교인이었다. B씨는 자신이 신천지라는 사실을 숨기고 있다가 청송군 보건의료원이 예배 참석자 명단에서 B씨의 이름을 확인해 검사를 요청하면서 신천지 신도라는 사실과 동선이 밝혀졌다. 교정당국은 B씨가 교도소에서 수용자들과 밀접 접촉이 많은 업무를 하고 있고, 교도소 식당도 이용한 것으로 드러남에 따라 수용자와 동료 직원 50여명을 격리조치했다(뉴시스 2020년 2월 26일자 보도 https://newsis.com/view/?id=NISX20200226_0000932355&cID=10899&pID=10800).

신천지에서만 터지는 줄 알았던 코로나19가 천주교 소속 성지순례단 30명에게서도 나타나기도 했다. 확진자들이 30명이나 되는 집단감염이었지만 감염경로가 속시원히 해결 안됐었다. 그러나 단서가 하나 나오기 시작한다. 성지순례단 단원 중 한명의 아들이 신천지라는 게 드러났던 것이다. 성지순례단 단원의 아들 역시 처음엔 신천지라는 걸 부인했지만 경북도가 질병관리본부로부터 신천지 교인 명단을 전달받아 이를 각 시·군에 배포한 뒤 말을 바꿨다(cnbnews 2020년 2월 28일 기사 http://www.cnbnews.com/news/article.html?no=438443).

신천지의 코로나 감염은 한 직장에 그치지 않고 아파트 한 지역을 포함하기도 했다. 대구시 달서구 한마음 아파트에서 코로나19 확진자 46명 전원이 신천지 교인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로 인해 이 아파트는 국내 최초로 코호트 격리된다. 코호트 격리는 전염병 전파 가능성이 있는 환자와 의료진을 하나의 집단으로 묶어 격리하는 방역 조치다. 이 과정에서 한마음아파트가 근로여성임대아파트이며 여기에 거주하는 입주민의 66.19%인 94명이 신천지 교인이라는 것도 드러났다(일요서울i 2020년 3월 6일자, (http://www.ilyoseoul.co.kr/news/articleView.html?idxno=373479).

일부 신천지 교인은 자가격리 지침뿐 아니라 격리 수용을 거부하며 간호사를 폭행하기도 했다. 3월 8일 저녁 8시20분께 대구의료원에서 생활치료센터(경북대 생활관)로 신천지 교인이자 확진자인 67살 여성이 이송됐다. 그런데 이 여성은 생활치료센터 입구에 도착하자 입소하지 않겠다며 간호사 머리채를 잡는 등 폭행했다. 이어 일대를 돌아다니며 소리를 지르고 찬송가를 불렀다. 경찰은 이날 밤 9시20분께 이 여성을 붙잡아 대구의료원에 다시 입원시켰다(한겨레 2020년 3월 8일자 http://www.hani.co.kr/arti/area/yeongnam/931691.html#csidxc13ea4c0412c412bbacfb0bb33885c7).

대구 문성병원 확진자의 경우 엽기적 수준이다. 그는 평소 문성병원 주차관리를 했다. 일요일엔 해당 건물 11층에 있는 문성교회 성가대 지휘자였다. 겉으로 보기엔 문성병원과 교회의 충실한 일꾼이었던 그, 사실은 신천지 교인이었다. 대구 신천지 다대오지파와 문성교회에 양다리를 걸치고 있었던 것이다. 그는 ‘신천지의혹’을 받는 순간에도 이를 부인하다가 결국 병원내 감염은 물론 인근 병원으로 전원 조치된 환자들에게까지 코로나19를 전파한 것으로 보건당국은 파악하고 있다(노컷뉴스 2020년 3월 8일자 https://www.nocutnews.co.kr/news/5304240).

병원은 위급한 시민들의 생명을 다루는 중요한 시설이다. 분당 서울대병원에선 자신이 신천지임을 밝히지 않은 한 직원으로 인해 일부 병동을 폐쇄하는 어처구니 없는 일이 벌어졌다. 우선 코로나19 사태가 심각해진 상황에서 병원측은 신천지에 접촉했거나, 위험지역을 방문한 사람들은 병원에 미리 알려달라고 공지를 했다. 비밀도 보장하겠다는 단서를 달았다. 그런데 한 직원이 신천지임을 밝히지 않은 채 계속 정상출근을 했다. 게다가 검체 검사를 받은 후 ‘자가격리’ 지침도 어기고 출근, 환자 등 36명과 밀접 접촉한다. 이 직원이 나중에 확진자가 될 뿐 아니라 그 후에야 신천지라는 걸 밝혀 심각한 문제가 됐다(TV조선 2020년 3월 9일자 http://news.tvchosun.com/site/data/html_dir/2020/03/09/2020030990089.html).

SBS 뉴스토리는 3월 14일 보도에서 우한에 신천지 교회가 세워졌으며 다수의 특전대들이 우한을 오가며 전도활동을 했다고 보도했다. 이 과정에서 신천지는 코로나19의 슈퍼전파자가 됐을 가능성을 제기한 것이다(https://news.sbs.co.kr/news/endPage.do?news_id=N1005697226).


코로나19가 기승을 부리던 2월 27일, 한 사람이 경찰에 구속됐다는 소식이 눈길을 끌었다. 경기도 용인경찰서는 대구 신천지 교회를 다녀왔다는 거짓말로 코로나19 검사를 받은 20대를 위계에 의한 공무집행방해,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횡령 혐의로 ㄱ(28) 씨를 구속했다(2월 27일 한겨레 기사 http://www.hani.co.kr/arti/area/capital/930098.html#csidxe4345ef12b87c2e8d15b6c0a96a5472).


이쯤되면 의아해진다. 거짓말 한번으로 구속된 사람이 있는가 하면 31번 확진자 이후 지속적으로 우리 사회 공동체의 안전을 위협하며 국가재난의 상황으로 거세게 밀어붙인 신천지에 대해서는 그 어떤 법적 처벌이나 구속수사, 압수수색 등의 공권력이 제대로 가동되지 않았느냐 하는 것이다. 국민들은 거짓말 한번으로 구속된 사람과 지속적으로 신도 명단, 관련 기관(위장교회, 센터, 문화센터 등)의 자료를 허위 제출하며 대한민국 사회를 향해 감염테러를 벌인 신천지 신도들에 대한 처벌은 과연 공정하게 집행되고 있는지 묻고 있다.

저작권자 © 기독교포털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출처 : 기독교포털뉴스(http://www.kportalnews.co.kr)
  0
3500
    N     분류     제목 작성일 조회
특집다큐 8부작 (관찰보고서-신천지에 빠진 사람들) 재방송 예고 2018-04-02 1753
CBS "사이비 이단 비판은 정당하다" 법원 판례 많아 2015-09-06 2638
현대종교 "포기하지 않는 부모님의 사랑이 나를 돌아오게 했다." [1] 2015-09-06 3563
623 CBS노컷뉴스 이단 신천지 신도 추정 20대 남성 숨져…경찰 수사 2020-03-18 699
622 기독교포털뉴스 코로나 19안고 벌인 신천지의 ‘감염테러’ 2020-03-16 331
621 CBS노컷뉴스 [단독]'신천지 확산' 서울시 7년간 위장단체 취소 민원 뭉개 2020-03-16 332
620 CBS노컷뉴스 광주에도 '제2 대구 한마음아파트'…16가정 이혼소송 2020-03-13 686
619 기타 신천지, 법인 취소 청문회 불참…서울시 "청문 종결 후 법인 취소" 2020-03-13 431
618 기타 최대 위기 맞은 신천지..창립 36년만에 존립마저 '흔들' 2020-03-12 407
617 기독신문 신천지 탈출한 청년들 “내 삶을 엉망으로 만들었다” 2020-03-11 466
616 CBS노컷뉴스 [단독]신천지 '이만희 직속' 위장교회 수십곳 명단 누락 2020-03-06 449
615 기타 나는 신천지 전도특전대였다 2020-03-06 586
614 현대종교 신천지 이만희, 코로나19 관련 공개사과 2020-03-02 517
613 미래통합당이 ‘신천지’를 거론하지 않는 까닭 2020-02-26 1103
612 국민일보 신천지 교주 이만희 어디 숨었나…“공개석상에 나와 신도들 혼란 잠재.. 2020-02-26 570
611 기타 이래도 ‘신천지’는, ‘코로나19’? 되도안되는 유언비어! 너무 웃긴당.. 2020-02-25 774
610 CBS노컷뉴스 [단독] 신천지 '마지막 보루' 위장문화센터는 숨겼다 2020-02-25 1356
609 국민일보 [단독]“저는 지령대로 근처 교회에 가서 퍼뜨릴 예정입니다” 2020-02-25 616
608 뉴스앤조이 신천지 간부 폭로 "이만희, 새누리당 당명 자기가 지었다 설교" 2020-02-24 663
607 기타 신천지 2인자의 폭로 "이만희 교주는 돈밖에 모르는 사기꾼" 2020-02-24 475
606 CTS 신천지 2인자 “신천지는 사기집단이었다” 폭로! l CTS뉴스 2020-02-23 489
605 CBS [이단 사이다] 신천지 2인자 김남희 전 압구정신학원장의 2차 폭로전 2020-02-23 474
604 CBS [3년전 CBS뉴스] 신천지 아방궁? 궁전에 사는 이만희 교주의 이중생활 2020-02-23 494
603 김남희, 추가 폭로 이어가…신천지 충격 큰 듯 [GOODTV NEWS 20200218].. 2020-02-23 476
602 대구 신천지, 코로나19 무더기 확진 2020-02-23 287
601 [단독·속보] 신천지 이만희 교주 동거녀 김남희, 양심선언 2020-02-23 583
600 광주 서구 대형 서점서 20대 쓰러져.."코로나19 의심" 2020-02-23 327
599 신천지 모른다더니…박 대통령이 보낸 '옛 우편물' 논란 출처 : SBS 뉴.. 2020-02-23 736
598 국민일보 [단독]신천지 신도가 코로나19 검사 기피하는 건 ‘신인합일’ 사이비 .. 2020-02-20 876
597 기타 [단독·속보] 신천지 이만희 교주 내연녀 김남희, 양심선언 2020-02-14 1102
1234567891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