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 류 현대종교
"포기하지 않는 부모님의 사랑이 나를 돌아오게 했다."

"포기하지 않는 부모님의 사랑이 나를 돌아오게 했다."

기사승인 2015.07.01  17:15:48



공유
default_news_ad1

- 신천지 탈퇴자 A씨의 간증

▲ 신천지를 탈퇴한 A씨와 그녀를 끝까지 포기하지 않은 부모

신천지를 탈퇴한 A씨는 울먹이며 말했다. "나는 부모님께 수없이 거짓말을 했는데 부모님은 나에게 항상 진실했다." 포기하지 않는 부모님의 사랑이 자녀를 제자리로 돌려놓았다. 그렇게 15개월의 전쟁 같은 생활이 마무리됐다.
A씨는 신천지라는 사실을 속인 친구가 권유한 성경공부 탓에 신천지에 포교 되었다. 얼마 못 가 신천지에 빠졌다는 사실을 부모에게 들키고 말았다. 하지만 A씨는 신천지를 포기할 수 없었다. A씨는 "신천지가 진리라고 굳게 믿었기 때문에 부모를 버리고서라도 그 진리를 잡아야만 했다"라고 밝혔다.
A씨가 신천지에서 헤어나오지 못하자 부모는 길거리로 나섰다. 전국적으로 신천지교회, 센터, 위장교회 앞에서 시위를 시작했다. 15개월 동안 시위를 하면서 쉰 날이 거의 없다. 신천지의 협박과 고소, 고발도 시위를 멈추게 할 수 없었다.
부모의 시위는 센터 인원 감소로 이어져 신천지에 큰 타격을 줬다. A씨 부모는 "센터 개강일에 맞춰 시위를 시작하면 출입자 수가 절반 이상 떨어진다"고 전했다.
신천지는 신도들을 회심 가능성을 기준으로 등급을 매겨 관리한다. A씨는 시위하는 부모 때문에 언제든지 회심상담으로 이어져 탈퇴할 가능성이 있는 특 A등급으로 관리되었다. A씨는 자신이 소속된 지파에서도 달갑지 않은 존재가 되었다. A씨는 다른 지파를 전전하며 신천지 생활을 이어갔다.
부모의 계속된 시위와 설득 끝에 결국 A씨는 상담을 받게 되었다. 자신에게 진실했던 부모의 마음을 조금씩 알아가면서 닫고 있었던 귀를 열고 감고 있었던 눈을 떠보기로 다짐했다. 그제야 들리고 보이기 시작했다. 특히 신천지 실상교리가 틀렸다는 것을 확인한 순간 신천지가 가짜라는 것을 확신할 수 있었다.
A씨는 "신천지 사람들은 영생을 얻었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육적인 것을 소중하게 생각하지 않는다. 목숨을 바쳐서라도 영을 지키겠다는 생각이 강하다. 신천지에 매진할 수밖에 없다"라고 신천지인들의 세계관을 전하며 "신천지를 탈퇴하고 보니 신앙은 생활과 단절된 것이 아니라는 것을 알게 되었다"라고 말했다.
A씨는 가족 전체가 신천지에 빠진 사람들이 가장 불쌍하다고 한다. 신천지가 잘못되었다는 것을 알려줄 사람이 아무도 없기 때문이다. A씨는 "하나님 앞에서 회개하며 부모님께 죄송하다. 그렇게 원망스럽고 미웠던 부모님의 행동이 사랑이었음을 이제는 안다"고 고백했다.
A씨 부모는 "부모가 시위하면 자녀가 신천지 내에서 입지가 좁아진다. 그래서 처음에는 자녀가 원망을 한다. 그런데 몇 개월이 지나면 부모는 나를 왜 놓지 못할까 고민하기 시작한다"며 "그래서 시위는 6개월 이상 해야 한다"고 전했다. 또한 "자녀가 나왔지만 시위는 계속하고 시위자들을 도울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조믿음 기자 jogogo@hanmail.net

이름아이콘 안성댁
1.229.139.68
2015-10-20 11:35
사단 마귀의 거짓으로 이루어진
이단 신천지의 미혹이 얼마나 철저하고 교묘한지
닫혔던 귀와 눈과 마음을 열기까지
정말 힘든 시간이 필요했습니다.

부모님의 큰 사랑과 희생, 눈물과 고통, 인내가 아니었다면
한 젊은이의 인생은 얼마나 오랫동안 사단의 앵벌이로 살게 되었을까요..

부모님의 끝없는 사랑에 존경과 경의를 표합니다.
말이 15개월이지...
비가 오나 눈이 오나 협박과 고소 앞에
얼마나 내려 놓고 싶었을까요..

내 일이었다면 아마도 오래전에 내려 놓아 버렸을 겁니다.

하나님의 사랑, 십자가의 희생을
부모로 하여금 자녀를 포기하지 않고 끝까지 희생하게 함으로
이루셨음을 봅니다.
또한 두분의 헌신은 자신의 자녀 뿐 아니라
수많은 젊은이들을 미혹의 길에서 돌이키게 한
생명을 낳는 귀한 사역이었습니다.

두분처럼 지금도 궂은 날씨 마다않고 생업을 접고
자신의 자녀와 수많은 젊은이들을 살리고자 애쓰시는
많은 부모님들의 사역에 하나님의 평강과 인도하심이 함께 하길 기도합니다.

이단 신천지의 폐해가 이렇게 끔찍한데도
수많은 교회들의 무관심과 무지함을 봅니다.
아마 그래서 교활한 이단 신천지는 그것을 이용하는가 봅니다.
교회들이 깨어 이리떼에 물려가지 않게 양들을 돌보고
울타리를 제대로 고치길.....
   
 
  0
3500
    N     분류     제목 작성일 조회
특집다큐 8부작 (관찰보고서-신천지에 빠진 사람들) 재방송 예고 2018-04-02 179
CBS "사이비 이단 비판은 정당하다" 법원 판례 많아 2015-09-06 1724
현대종교 "포기하지 않는 부모님의 사랑이 나를 돌아오게 했다." [1] 2015-09-06 2184
568 CBS노컷뉴스 법원, “신천지 위장교회 실체 알리는 것은 공익 위한 것” 2018-07-23 74
567 기타 허위사실에 의한 명예훼손? 공익을 위한 사실 적시! … 신천지 피해자 .. 2018-07-23 54
566 기독교포털뉴스 144,000 실제수로 말하다 정작 넘어서자, ‘인 맞음 시험’ 2018-06-28 224
565 기독교포털뉴스 '함께OO교회', 신천지인데 아닌 척? 2018-06-05 204
564 기독교포털뉴스 지재섭 지파장, 위증으로 600만원 손배 책임 2018-06-05 195
563 현대종교 신천지의 몰락 2018-05-15 444
562 기타 지역민들이 신천지, 하나님의교회(안증회) 입주 반대하는 이유 2018-05-15 198
561 청평 신천지 박물관건립 반대 가두행진 집회 2018-04-16 230
560 CBS 청평 주민들 "신천지박물관 결사반대" 2018-04-16 213
559 현대종교 신천지 피해자, 방치할 수는 없다! 2018-04-02 361
558 기타 연인 살해·유기한 40대 남성 징역 20년 확정 2018-04-02 320
557 기타 신천지 이만희 씨의 편지 – 피해자들에 짐승 같다 표현! 2018-02-23 640
556 기타 신천지 이만희 씨, 가출 자녀들 집으로 보내시죠? 2018-02-20 398
555 국민일보 [신천지의 ‘강제개종’ 공세, 왜? (上)] “교리 허점 드러날라”… 이.. 2018-02-20 410
554 교회와신앙 신천지 시위대들 전국 이단상담소 앞에 나타나 2018-02-09 409
553 CBS 신천지의 적반하장 청와대 청원, 사이비종교피해방지법 제정촉구 2018-02-02 426
552 교회와신앙 신천지 “강제개종처벌” Vs “적반하장도 유분수” [1] 2018-01-30 431
551 기독교포털뉴스 [칼럼]도넘은 신천지측 집단행동 2018-01-30 448
550 CBS노컷뉴스 대법원, CBS '신천지에빠진사람들' 공익성 인정 판결…"소송 비용 90% .. 2017-12-22 522
549 CBS노컷뉴스 대법원, “신천지 이만희 죽음 대비 굿판 허위사실 아냐” CBS 최종 승.. 2017-12-22 479
548 현대종교 신천지 실세였던 김남희, 배도자로 추락 2017-11-16 1350
547 기타 신천지의 국제법 제정 주장은 비상식적 2017-10-18 612
546 뉴스앤조이 신천지 이만희, 고종황제와 명성황후 손자(?) [1] 2017-10-18 553
545 기독교포털뉴스 KBS '생방송 아침이 좋다 - 사이비 종교의 덫' 방영 2017-10-18 694
544 기독교포털뉴스 '함께OO교회', 신천지인데 아닌 척? 2017-10-18 608
543 기타 무분별한 캠퍼스 포교행위.. 불신에 빠진 대학생들 2017-10-18 414
542 CBS노컷뉴스 신천지에 빠진 청춘, 어떤 기억으로 남을까? 2017-10-18 509
1234567891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