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 류 현대종교
신대연, 이만희와 김남희 검찰에 고발

신대연, 이만희와 김남희 검찰에 고발

기사승인 2015.03.13  18:35:37


공유
default_news_ad1

- "신천지 학원법 위반, 철저하게 조사하라"

▲ 신대연(신현욱 대표)은 신천지 신학원이 학원법을 위반하고 있다며 이만희씨와 김남희씨를 수원지방검찰청 안양지청에 고발했다.

신천지대책전국연합(대표 신현욱 목사, 이하 신대연)이 이만희(신천지 대표)씨와 김남희(신천지 압구정 신학원 원장)씨를 검찰에 고발했다.
신천지 신학원이 ‘학원의설립운영및과외교습에관한법률’(이하 학원법)에 저촉된다는 것이 신대연의 입장이다. 신대연은 3월 13일 자로 수원지방법원 안양지방검찰청에 고발장을 제출했다. 2007년에 이어 두 번째다.
계속된 불기소 처분
지난 2007년, 신대연 관계자는 "신천지 신학원은 학원법 위반"이라며 이만희씨를 수원지방검찰청에 고발했다. 당시 수사를 담당한 과천경찰서는 안양과천교육지원청에 신천지 신학원이 학원법 적용대상인지를 질의했다. 교육지원청은 신학원이 내부교육 기관인 동시에 종교교육이기 때문에 학원법 규제 대상이 아니라고 답했다. 고발은 불기소 처분되었다.
2008년에는 서울 서부교육청이 신대연의 민원을 받아 서울시 서대문구 충정로의 한 빌딩에 있는 신천지 신학원을 고발했다. 서부교육청은 신학원을 학원법 적용대상이라고 판단했다. 결과는 불기소 처분. 같은 빌딩에 간판도 없는 신천지 위장교회가 있었고 검찰은 “신학원은 같은 빌딩에 있던 교회의 소속이며 소속 신도들이 교리를 공부하는 곳으로 확인했다”고 밝혔다.
결과는 모두 불기소 처분 이었지만 똑같은 민원을 받고도 안양과천교육지원청과 서울 서부교육청은 서로 다른 판단을 내렸다.
 
▲ 신현욱 신대연 대표가 수원지방검찰청 안양지청에 고발장을 접수하고 있다.

학원법 분쟁, 무엇이 핵심인가
관계기관조차 엇갈린 판단을 내린 학원법 분쟁의 핵심은 무엇일까? 의외로 답은 간단하다. 안양과천교육지원청은 신천지 신학원이 내부교육기관인 동시에 종교교육이기 때문에 규제대상이 아니라는 입장을 고수해 왔다. 하지만 이는 잘못된 접근이다.
신천지 신학원은 내부교육기관이 아니다. 신천지는 ‘신학원에서 소정의 교육과정을 이수한 자 및 이에 준한 자격을 획득한 자’를 신도로 규정하고 있다. 신학원 수강생은 소속 신도가 아니라는 뜻이다. 이렇게 보면 서부교육청이 고발한 사건을 조사한 검찰 역시 신천지의 속임수에 기망당한 꼴이 된다.
종교교육이기 때문에 적용대상이 아니라는 것도 교육부 법령해석에 근거해 반박할 수 있다. 교육부는 법령해석을 통해 “종교는 학원의 교습과정에서 제외하고 있다. 다만, 헌법재판소(2000. 3. 30. 헌바14전원재판부)에서는 종교교육을 학교나 학원의 형태로 행하는 것에 대하여 방치할 경우, 여러 사회적 폐해가 생길 수 있기 때문에 설립인가나 등록제로서 최소한의 규제하는 것이 공익을 보호하기 위한 사익의 제한이라고 규정하고 있다. 따라서 종교교육이라 하더라도 그것이 학교나 학원이라는 교육기관의 형태를 취할 경우에는 교육법이나 학원법상의 규정에 의한 규제를 받게 된다”고 밝혔다.
학원법상 학원은 ‘10인 이상의 학습자에게 30일 이상 학습장소로 제공되는 시설’로 정의하고 있다. 신천지 신학원은 보통 6∼7개월 과정이다. 인원은 20명 이상인 경우가 대부분이다.
 
▲ 신천지 신학원 모습

이 모든 점을 종합해 볼 때 신천지의 신학원은 명백한 학원법 적용대상이 된다. 신대연 관계자는 “사이비 종교도 문제지만 책임지지 않는 국가도 문제다. 국가는 부실한 교육의 피해로부터 국민을 보호할 의무가 있다. 그 의무를 다하지 않아 피해를 입는 국민이 발생한다면 국가배상법에 의해서 손해배상청구소송을 할 수 있다”고 밝혔다.
유사 사건에 비춰본 학원법 분쟁
학원법에 관련된 유사한 사건이 있었다. 지난 1995년, 서울 서부교육청은 ‘대한예수교장로회 총회 신학연구원’이라는 교육기관이 학원법 및 교육법(현 고등교육법)에 의한 인가를 받지 않고 설립, 운영하였다며 폐쇄명령 처분을 내렸다.
연구원이 불복하자 교육청은 2차, 3차에 거쳐 폐쇄명령 처분을 했다. 연구원은 행정소송을 제기했으나 패소했고, 항소심, 상고심에서도 패소했다. 연구원은 헌법소원심판까지 청구했으나 합헌결정이 내려졌다.
당시 대법원은 “헌법상의 종교의 자유에는 특정 종교단체가 그 종교의 성직자와 교리자를 자체적으로 교육시킬 수 있는 종교교육의 자유도 포함되지만, 그 종교교육이 종교단체 내부의 순수한 성직자 또는 교리자 교육과정으로 행하여지는 것이 아니라 구 교육법(1997. 1. 13. 법률 제5272호로 개정되기 전의 것)상의 학교나 학원의 설립·운영에 관한 법률상의 학원의 형태를 취하는 경우에는 국민의 교육을 받을 권리를 적극적으로 보호하기 위하여 교육기관의 설립에 일정한 설비·편제 기타 설립기준 등을 갖출 것을 요구하고 있는 구 교육법과 학원의 설립·운영에 관한 법률의 규제를 받게 되고, 이러한 구 교육법과 학원의 설립·운영에 관한 법률상의 규제를 들어 헌법상의 종교의 자유를 침해하거나 평등의 원칙 등에 위배된 것이라고 할 수가 없다”고 판시했다.
비밀 세뇌교육기관에 대한 철저한 수사 필요
종교인이든 아니든 ‘신천지’라는 이름은 한 번쯤 들어봤다고 한다. 혹시 신도 수를 아느냐고 물으면 대부분 잘 모른다고 답한다. 12만 명 이상이라는 말에 다들 깜짝 놀란다. 어떻게 사이비 종교 신도가 10만 명 이상이 되느냐고.
신천지가 세를 확장하는데 결정적인 역할을 한 것이 바로 신학원이다. 신천지는 자신들의 정체를 철저하게 숨기고 사람들을 신학원으로 데려간다. “신천지 같은 이단도 조심해야 한다”는 속임수를 시작으로 6∼7개월의 세뇌과정이 진행된다. 처음부터 이만희가 이 시대의 구원자라고 가르치면 믿을 사람이 아무도 없으니 말이다.
신학원이 없어지면 신천지는 존립 자체가 어려워진다. 검찰의 철저한 조사가 필요한 시점이다.

조믿음 기자 jogogo@hanmail.net

  0
3500
    N     분류     제목 작성일 조회
209 교회와신앙 신천지측 교적부가 생명록이라고? 2015-09-09 790
208 교회와신앙 신천지측 책자 "예수는 영으로 부활" 2015-09-09 567
207 CBS "이단종교 도심 진출 안 돼" 부산지역 교계·주민 반발 2015-09-06 1005
206 CBS 부산 한복판에 이단 종교시설 건립 추진 논란 2015-09-06 1010
205 CBS 이단집단 신천지 "교회는 우리의 밥이다" 2015-09-06 889
204 CBS 법원, 이단 ''신천지'' CBS TV 방송금지 가처분 기각 2015-09-06 984
203 CBS 이단 신천지, CBS 고발 프로그램 방송금지 가처분 소송 (종합) 2015-09-06 1258
202 CBS CBS 상대로 이단들 무차별 소송전 2015-09-06 629
201 CBS 청소년 이단 포섭 당하는 이유 '몰라서' 2015-09-06 686
200 CBS 영생불사 교주가 후계자와 내연관계? 2015-09-06 1975
199 CBS 포털사이트 게시물 삭제 남발..'표현의 자유' 침해 논란 2015-09-06 772
198 CBS 영생불사 주장 교주가 억대 굿판을 ? 2015-09-06 896
197 CBS 대학 새내기, 동아리 가입 '주의' 2015-09-06 1142
196 CBS ''이단 아내 살해한 남편 사건'' 자녀들 기자회견 2015-09-06 866
195 CBS 이단 사이비, 대학가 신입생을 노린다 2015-09-06 833
194 CBS 새학기 앞두고 캠퍼스에 ''이단 경계령'' 2015-09-06 786
193 CBS 임진각에 이단 교리 담은 통일비석이 웬말? 2015-09-06 1030
192 현대종교 신대연, "신천지 신학원을 단속하라!" 2015-09-06 949
191 현대종교 김남희, 이만희 공동소유 신천지 가평 연수원 2015-09-06 1228
190 현대종교 신천지 피드백의 정체 2015-09-06 919
189 현대종교 신천지의 통일교 벤치마킹 2015-09-06 2176
188 현대종교 신천지 가평 연수원 보도, 그 이후 2015-09-06 1642
187 현대종교 신대연, 이만희와 김남희 검찰에 고발 2015-09-06 1048
186 현대종교 신천지 피해자들, 이렇게 싸우고 있다! 2015-09-06 1511
185 현대종교 신천지에 빠진 어머니와 갈등, 총기 자살 시도 2015-09-06 1030
184 현대종교 신천지, 기성교인 넘어 무(無)신앙자 노린다 2015-09-06 1579
183 현대종교 외롭게 싸우는 신천지 피해자들 2015-09-06 974
182 현대종교 줄소송 당하는 이만희 2015-09-06 999
181 현대종교 방통위, CBS <신천지에 빠진 사람들> “문제없음” 2015-09-06 968
180 현대종교 신천지 벽화 그리기에 초등학생 동원 논란 2015-09-06 1178
1,,,1112131415161718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