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일 2015-09-27 (일) 08:26
ㆍ추천: 0  ㆍ조회: 1594      
※아담도 목자고 생명나무도 목자고???
신천지는 노정순리에서

아담을 '목자선택'으로 정하고 있다. 

'목자선택'- 아담선택

'나라창조'- 에덴동산 창설 

'선민과의 언약'- 선악과 먹지말 것

'선민언약 배도, 이방에의한 선민멸망' - 선악과먹음, 뱀에 의해 에덴동산 멸망.

---------------------------------

그럼 질문입니다.

Q. 생명나무 = 목자 
라고 가르치는데, 
그럼 아담 이전에도 생명나무가 있었는데 , 이 생명나무는 무슨 목자인가????
이긴자가 이때도 있었나? 아니면 일반목자인가???엥, 생명나무인데 감히 일반목자겠어요?

생명나무 실과를 먹으면 영생한다고 했다면 
아담 전에 약속의 목자가 있었던 것인가???? 이긴자는 6000년 전에도 있었다는 말인가?



이 글을 보고 계신 신천지인 분들
제발 교묘한 교리짜깁기에 속지마시고 제대로 교리를 보시기 바랍니다...

여러분들의 청춘과 소중한 삶을 그곳에 투자하기에는 너무나도 아깝고 안타깝습니다....
제발 제대로 확인하고 믿으시기 바랍니다.



신천지에서 심어준 '두려움'에 속아, 두렵다는 이유로, 
하나님앞에서 옳은 결정을 하지 못하는건 너무나도 안타까운 일입니다....

부디 용기를 가지시고 하나님께서 기뻐하시는 선택을 하시기 바랍니다.
제발 부탁드리겠습니다.... 진정한 바른복음으로, 하나님앞으로 돌아오세요...



하나님은 누군가를, 목자를 세워야만 일을 하실 수 있는 그런 능력없는 분이 아니십니다.....
보이는 목자를 쫓지말고 보이지 않는 하나님의 그 무한하신 능력을, 사람이 감히 정의내릴 수 없는 하나님의 무한하심을 깨닫게 되시길 바라겠습니다...



출3:14 I am Who I AM 나는 나다.

-인간이 함부로 정의할 수 없는 하나님이심을 인정하고, 진정한 복음으로 돌아오시길 기도드리겠습니다.

논리에 맞는척, 이치적인 척... 
하찮은 인간의 논리로 하나님을 절대로 정의할 수는 없습니다.
이해되지 않는 분, 이해할 수 없는 분, 정의할 수 없는 분... 그 분이 바로 하나님이시라는 것을.. 
인간의 언어로 감히 정의할 수 없기 때문에 신이라고 부를 수 있는 것이겠죠... 
억지로 하나님을 인간의 논리속에 끼워맞추지 마세요... 

부디 돌아오세요... 늦지않았습니다...ㅠ
  0
3500
    N         제목 작성일 조회
23 ※아담도 목자고 생명나무도 목자고??? 2015-09-27 1594
22 ★신천지 나올지 고민하시는 신천지분들★ [2] 2015-09-27 2461
21 신천지교리, 계시 아닌 모방물 2015-09-22 1464
20 한국 그리스도교 순교자 명단 2 2015-09-18 1531
19 한국 그리스도교 순교자 명단 1 2015-09-18 1915
18 김남희, 이만희 사후 대비한 재산축적 의혹 2015-09-17 4660
17 <이만희의 며느리가 발악 > 2015-09-17 2135
16 신천지는 왜 이단인가? 2015-09-17 1651
15 2000년: 이만희 vs 진용식 지상토론 → 이만희, 일방적 “중단” 선언 2015-09-17 1465
14 이만희 교주의 뿌리는 장막성전 2015-09-17 1106
13 이만희 교주 신격화 2015-09-17 1073
12 신천지 16년차와의 전화통화 2015-09-17 1318
11 이거 자신 있게 대답할 신천지인들 있나요? 2015-09-17 3819
10 민다나오 평화협정 후에도 경찰.반군충돌 34명 사망.. 2015-09-16 1235
9 민다나오 평화협정 한국인이 중재했나? 아니다 절대 그런적이 없다 !!!! 2015-09-16 1639
8 민다나오 평화종식 구라 뻥 기사가 없어지고 있습니다. 2015-09-16 1566
7 민다나오 전쟁종식에 대한 신학원 거짓교육과 대국민 거짓사기극 2015-09-16 1616
6 민다나오 전쟁종식의 오해 2015-09-16 2339
5 마니교에 인생 올인한 박강사 ~그의 결말은 암...그리고 죽음...남은 가족... 2015-09-17 1642
4 이만희가 증언(?)하는 생명책 그리고 사망책 2015-09-16 1622
12345